2022.05.16 (월)

  • 흐림속초15.1℃
  • 구름조금13.6℃
  • 구름많음철원15.2℃
  • 구름많음동두천14.1℃
  • 구름많음파주12.6℃
  • 맑음대관령11.8℃
  • 맑음백령도12.1℃
  • 맑음북강릉13.6℃
  • 맑음강릉15.9℃
  • 맑음동해14.7℃
  • 구름많음서울16.1℃
  • 구름많음인천14.8℃
  • 구름조금원주14.9℃
  • 맑음울릉도15.7℃
  • 맑음수원15.0℃
  • 구름많음영월12.6℃
  • 구름많음충주12.5℃
  • 맑음서산13.9℃
  • 맑음울진13.9℃
  • 맑음청주16.3℃
  • 맑음대전15.6℃
  • 맑음추풍령14.3℃
  • 맑음안동16.5℃
  • 맑음상주17.0℃
  • 맑음포항18.6℃
  • 맑음군산15.2℃
  • 맑음대구16.4℃
  • 맑음전주14.8℃
  • 맑음울산16.3℃
  • 맑음창원13.2℃
  • 맑음광주16.0℃
  • 구름조금부산16.0℃
  • 구름조금통영14.9℃
  • 맑음목포15.2℃
  • 맑음여수17.0℃
  • 맑음흑산도15.3℃
  • 맑음완도17.0℃
  • 맑음고창14.2℃
  • 맑음순천11.3℃
  • 맑음홍성(예)14.5℃
  • 맑음14.9℃
  • 구름조금제주18.3℃
  • 맑음고산16.0℃
  • 구름많음성산13.5℃
  • 구름많음서귀포18.2℃
  • 맑음진주11.9℃
  • 구름많음강화12.3℃
  • 맑음양평14.9℃
  • 맑음이천14.2℃
  • 구름많음인제15.2℃
  • 구름조금홍천14.2℃
  • 맑음태백8.8℃
  • 구름조금정선군11.4℃
  • 구름조금제천15.4℃
  • 맑음보은12.3℃
  • 맑음천안12.0℃
  • 맑음보령15.0℃
  • 맑음부여13.1℃
  • 맑음금산12.1℃
  • 맑음14.7℃
  • 맑음부안14.9℃
  • 맑음임실9.6℃
  • 맑음정읍15.2℃
  • 맑음남원12.9℃
  • 맑음장수9.4℃
  • 맑음고창군12.8℃
  • 맑음영광군14.1℃
  • 맑음김해시15.1℃
  • 맑음순창군14.6℃
  • 맑음북창원15.2℃
  • 맑음양산시14.6℃
  • 맑음보성군11.4℃
  • 맑음강진군12.3℃
  • 맑음장흥10.9℃
  • 맑음해남9.6℃
  • 맑음고흥13.0℃
  • 맑음의령군11.7℃
  • 맑음함양군11.1℃
  • 맑음광양시15.8℃
  • 맑음진도군11.6℃
  • 맑음봉화9.7℃
  • 구름조금영주11.2℃
  • 맑음문경13.0℃
  • 맑음청송군9.8℃
  • 맑음영덕14.8℃
  • 맑음의성10.9℃
  • 맑음구미14.0℃
  • 맑음영천12.8℃
  • 맑음경주시13.9℃
  • 맑음거창11.0℃
  • 맑음합천14.1℃
  • 맑음밀양13.7℃
  • 맑음산청12.5℃
  • 구름조금거제14.0℃
  • 맑음남해16.4℃
기상청 제공
넷프로 로고

건강과학

전체기사 보기

피부미용에 좋은 채소 3가지

피부미용에 좋은 채소 3가지

우리가 매일 섭취하는 채소에는 비타민과 무기질, 섬유질 등 영양소가 다양해꾸준히 섭취하면 건강에 좋다.특히 피부미용에 좋은 채소 3가지를 소개한다. 1. 비타민과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한 ‘근대’ 부드럽고 짙은 녹색의 잎과 두껍고 선명한 줄기를 가지고 있는 근대. 근대는 줄기의 색에 따라 청근대와 적근대로 나뉘는데, 줄기는 억센 편이라 주로 부드러운 잎을 식재료로 먹는다. 근대의 잎은 시금치와 유사하지만 더 진한 맛과 향을 가지고 있으며, 근댓국은 예로부터 서민들이 즐겨먹던 음식 중 하나로 담백하면서도 부드럽고 달큼한 맛이 그만이다. 근대는 피부 미용과 다이어트에 효과적인 식품으로, 수분과 식이섬유 함유량이 많을 뿐 아니라 무기질이 풍부해 소화 기능과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한다. 또한 비타민A가 풍부해 밤눈이 어두운 사람에게 좋고, 단백질 함량은 적지만 라이신(lysine), 페닐알라닌(phenylalanine), 류신(leucine) 등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해 성장기 아이의 발육과 면역력 증진에 효과적이다. 근대의 뿌리에는 베타인(Betaine) 성분이 풍부한데 이는 이뇨작용 촉진의 효능이 있어 체내 노폐물 배출을 원활하게 하고 동맥경화, 암 등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2. 아삭하고 매콤한 맛이 매력인 ‘갓’ 갓은 수분 함량이 높고 다량의 무기질과 비타민을 함유하고 있다. 그중 비타민A의 전구체인 베타카로틴과 비타민B1, B2 및 C의 함량이 높아 피부미용과 스트레스 완화에 효과적이다. 갓에 풍부한 엽산은 단백질과 핵산의 합성 과정을 도와 성장기 아이들의 발육 촉진에 도움을 주며, 또한 항산화 물질인 시니그린과 글리코시놀레이트 등을 다량 함유하고 있어 노화와 암 발병을 억제한다. 갓은 겨자과 식물에서 파생된 변종 중 하나로 특유의 향과 매운맛을 가지고 있는데 잎과 줄기, 씨 모두 식용으로 사용한다. 특히 잎과 줄기는 매우면서도 시원한 맛이 강해 김치나 나물 등에 사용하며 씨는 제분해 향신료로 사용한다. 국내에서 재배되는 갓 중 가장 지명도가 높은 상품은 여수 돌산읍에서 재배되는 ‘돌산갓’으로 일본에서 들여온 ‘만생평경대엽고채’ 계통의 청색갓 일종이다. 돌산갓은 일반 갓에 비해 녹색이 선명하고 톡 쏘는 매운맛이 덜하며, 섬유질이 일반 갓보다 적어 부드러운 것이 특징으로 갓김치를 담는데 사용된다. 3. 시저샐러드에 빠지지 않는 주인공 채소 ‘로메인' 로메인은 상추의 일종으로 로마인들이 대중적으로 즐겨 먹던 상추라 하여 ‘로메인’이란 이름이 붙여졌다. 로메인 상추를 코스(Cos) 상추라고도 하는데, 이는 에게 해에 있는 코스(Cos) 섬에서 유래했기 때문으로 일각에서는 로메인 상추의 원산지가 코스라고도 한다. 일반 상추와 달리 잎이 겹겹이 겹쳐지면서 위로 자라는데 우리나라에는 크게 적로메인, 청로메인, 미니 로메인의 3가지가 재배된다. 로메인은 수분(90.6%)뿐 아니라 탄수화물(6.4%)과 단백질, 지질, 각종 비타민, 그리고 칼슘과 칼륨, 인 등의 무기질이 함유되어 있다. 특히 로메인 100g당 비타민C 일일 권장 섭취량의 45%가 함유되어 있어 꾸준히 섭취하면 피부 건조를 막아주고 잇몸을 튼튼하게 해 잇몸 출혈을 막을 수 있다. 또한 산후 여성의 경우 젖 분비량을 증가시켜주며, 비타민A와 베타카로틴도 함유돼 있어 안구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자료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블로그 [자료제공 :(www.korea.kr)]

위궤양 예방·치료에 효과적인 식재료는?

위궤양 예방·치료에 효과적인 식재료는?

고대 그리스 시대부터 즐겨 먹던 채소이며, 미국의 타임지가 선정한 서양 3대 장수식품 중 하나인 양배추. 생채와 숙채로 먹을 수 있는 대표 쌈채소로 시설재배가 이루어져 사시사철 언제든지 맛볼 수 있다. 양배추의 효능 첫째, 겉잎에는 비타민A와 철분, 칼슘이 풍부하고, 하얀 속잎에는 비타민B군과 비타민C 함량이 높아 감기예방 및 피로해소에 좋다. 또한 양배추의 비타민U 성분은 위궤양 치료의 효과가 있고 위장관 내 세포의 재생을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둘째, 평소에 양배추를 먹을 경우 유방암뿐만 아니라 대장암과 폐암 발병률도 낮아지는 등 암 예방 효과가 있다. 또한 푸른 잎에 들어있는 설포라판 성분은 동맥 내 혈전 생성을 억제하는 단백질을 활성화시켜서 심장 발작과 뇌중풍 등을 일으킬 수 있는 혈전 생성을 막아준다. 셋째, 백혈구 활동을 향상시켜 주고, 활성산소의 피해를 막아주는 항산화 작용이 활발하게 일어나도록 해주며, 혈액을 맑게 만들어서 혈액순환 기능을 향상시킨다. 넷째, 양배추에 들어있는 식이섬유가 장운동을 촉진시켜서 숙변을 제거해주며,비타민U는 단백질과 지방대사를 도와준다. 또한 간에 흡수된 후 단백질 합성을 보조하고 간 속 여분의 지방을 처리하는 등 간 기능을 강화하는데 탁월한 효과가 있다. 다섯째, 칼륨 성분은 인체의 염분 밸런스를 맞춰주고, 여드름이나 주근깨를 치료하는데도 효과적이어서 피부미용에 좋다. 또한 비타민이 풍부해서 여드름 자국 치료에도 탁월하다. 양배추 구매·보관법 첫째, 겉잎이 연한 녹색을 띠고 묵직하고 단단한 것이 좋다. 또한 양배추를 쪼갰을 때 추대(꽃대가 올라와 꽃이 피는 현상)가 올라오거나 노란색으로 변한 부위가 많은 것은 좋지 않다. 둘째, 겉잎 2~3장을 떼 양배추의 몸통을 싸서 냉장 보관한다. 장기간 보관할 경우에는 사용 용도에 맞게 손질한 후 비닐 팩에 소분해 냉동 보관한다. 양배추 손질법 먼저 겉잎을 제거한 후 베이킹소다를 푼 물에 1차로 세척하고, 식초를 탄 물에 1~2분 정도 담근 다음 흐르는 물에 2차 세척하면 잔류 농약을 제거할 수 있다. 양배추 요리법 주로 샐러드와 쌈 채소, 숙채, 조림, 찜, 김치, 장아찌, 볶음 등으로 활용된다. 특히 양배추에 함유된 대부분의 영양소는 열에 취약하기 때문에 생식이나 즙이나 주스를 만들어 먹는 것이 좋고, 가열 조리를 해야 할 때는 살짝 볶거나 데쳐서 사용하는 것이 좋다. 푸른 양배추의 소비량이 가장 많으며 샐러드와 볶음요리, 숙채 등으로 활용되고 있고, 적양배추는 샐러드 채소, 즙 등 제한적으로 사용되나 최근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 최근 방울 다다기 양배추가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데, 방울토마토만큼 작은 크기에 일반 양배추보다 2배 이상의 영양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자료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자료제공 :(www.korea.kr)]

모기감염질환 예방 위한 7가지 행동수칙

모기감염질환 예방 위한 7가지 행동수칙

질병관리청은 제주도 지역에서 올해 첫 번째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Culex tritaeniorhynchus)’를 확인(3.22)함에 따라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했었다. 일본뇌염을 전파하는 ‘작은빨간집모기’는 논이나 동물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의 소형 모기로 주로 야간에 흡혈 활동을 한다. 작은빨간집모기(사진=질병관리청) 매개모기는 일반적으로 6월에 남부지역(제주, 부산, 경남 등)부터 증가하기 시작해 우리나라 전역에서 관찰되며, 7~9월에 매개모기 밀도가 높아지고 10월말까지 관찰된다. 일본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매개모기에 물린 경우 대부분 무증상이나 250명 중 1명 정도에서 임상증상이 나타나며, 치명적인 급성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고 이중 20~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일본뇌염은 효과적인 예방백신이 있으므로 국가예방접종 지원 대상은(2008.1.1. 이후 출생아) 표준예방접종일정에 맞춰 접종을 완료하도록 권고한다. 성인의 경우, 논 또는 돼지 축사 인근 등 일본뇌염 매개모기 출현이 많은 위험지역에 거주하는 사람 및 일본뇌염 유행국가로 여행 계획이 있는 사람 중 과거 일본뇌염 예방접종 경험이 없는 성인*을 대상으로 예방접종이 권장된다. * 일본뇌염 예방접종을 희망하는 성인의 경우, 의료기관에서 유료접종(접종 백신 및 횟수 등은 의사와 상담 후 결정)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일본뇌염은 매개모기에 물리면 치명적일 수 있는 질환으로 올해 일본뇌염 매개모기의 활동이 시작된 만큼, 앞으로 모기가 활동하는 기간에 지속적으로 야외활동과 가정에서 모기회피 및 예방수칙을 준수를 당부했다. 자료제공=질병관리청 [자료제공 :(www.korea.kr)]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